QUICK
TOP
난(亂)

난(亂)

무협

작가 : 강태산

싸움. 인간이 만들어낸 破壞의 도구. 어떤 명분이라도 聖스러울 수 없다. 大義를 쫓는다 하여도, 지나친 자리에 남는 것은 荒廢 뿐이다. < 亂 > 꽃씨. 大劫亂이 휩쓸고간 자리에, 大昏亂이 회오리치던 자리에 그것..

조회106 관심1 별점8.19
처음부터 보기 관심 별점 공유 댓글1
  • 한권 대여(7일) → 9코인
  • 전권 대여(30일) → 27코인
  • ?대여하기란
전체
(3)
- 완결
1

BEST 댓글 선정 기준

댓글 전체 보기 >
인기작품
신규작품